본문 바로가기
세상기록

역사가 가득한 라오스로

by 91범 2023. 7. 30.

 

루앙프라방

 

메콩강과 남칸강이 합류하는 지점에 자리 잡은 루앙프라방은 라오스의 풍부한 역사와 활기찬 문화를 보여주는 도시입니다. 1995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이 옛 왕실 수도는 프랑스 식민지 시대의 영향을 받은 전통적인 라오스 디자인을 아름답게 엮은 건축 태피스트리를 자랑합니다. 잘 보존된 거리를 따라 거닐다 보면 황금빛 지붕의 사원, 소박한 목조 주택, 우아한 식민지 시대 건물이 모두 푸르른 산으로 둘러싸여 있는 매혹적인 조화를 만날 수 있습니다. 그러나 루앙프라방의 아름다움은 물리적인 속성을 뛰어넘습니다. 이곳은 사프란 옷을 입은 승려들이 아침 탁발을 하는 라오스의 영적 중심지로, 대대로 이어져 내려온 전통을 반영합니다. 도시의 풍부한 문화 태피스트리는 현지 장인의 작품으로 가득 찬 활기찬 시장, 다문화 유산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주는 요리 현장, 색채와 삶으로 가득한 활기찬 축제로 확장됩니다. 진실로 루앙프라방은 단순한 목적지가 아닙니다. 라오스 역사와 문화의 중심에 몰입할 수 있게 됩니다. 

 

사원 건축: 라오스의 과거에 대하여

 

매혹적인 루앙프라방 사원의 세계로 떠나면 라오스의 건축 역사 속으로 여행을 떠나게 됩니다. '왓'으로 알려진 이 사원은 도시의 다면적인 역사를 반영하는 독특한 건축 양식의 조화를 보여줍니다. 이 신성한 구조물을 지배하는 전통적인 라오스 디자인은 층이 있는 지붕, 정교한 조각, 불교 설화의 이야기를 설명하는 생생한 벽화가 특징입니다. 이러한 토착적 특징은 수세기 동안 이 지역의 문화 교류에 대한 증거인 스리랑카와 태국의 소승불교 전통 요소와 아름답게 융합되어 있습니다. 게다가 식민지 시대의 유산인 프랑스 영향의 미묘한 힌트는 이러한 건축적 경이로움에 또 다른 복잡성을 더하는데요. 독특한 스텐실, 색유리와 거울의 복잡한 모자이크, 복잡한 조각을 장식하기 위한 금박의 사용은 모두 사원의 매혹적인 아름다움에 기여합니다. 독특한 건축 요소가 있는 각 사원은 라오스의 문화적 진화에 대한 가시적인 연대기 역할을 하며 조용하지만 강력한 과거 국가의 이야기를 들려줍니다.

 

왓 시엥통: 루아프라방의 보석

 

라오스에서 가장 중요하고 아름다운 사원 중 하나로 여겨지는 Wat Xieng Thong 또는 '황금 도시의 사원'은 루아프라방의 영적 정수를 요약한 진정한 걸작입니다. 메콩강과 남칸강이 합류하는 지점에 셋 타 티랏 왕이 1560년에 세운 이 사원은 왕실 예배당으로 사용되었으며 라오스 왕의 대관식이 거행되는 중요한 장소였습니다. Wat Xieng Thong의 건축학적 웅장함은 볼만한 광경입니다. 메인'심'또는 안수실은 루앙프라방 건축의 전형적인 예이며 거의 땅에 닿는 층층이 쌓인 지붕이 특징입니다. 복잡한 금 스텐실 작업이 어두운 티크재 벽을 장식하고 부처의 삶과 자타가 이야기의 장면을 설명합니다. 서쪽 외벽에 있는 '생명의 나무' 모아지크는 색유리와 거울로 구성되어 불교 설화를 세밀하게 묘사해 관람객의 시선을 사로잡습니다. 그러나 아마도 가장 놀라운 특징은 왕실 의식과 사원의 역사적 연결을 상징하는 거대한 금방 나무 마차를 보호하는 희귀한'장례식 마차 집'일 것입니다. 모든 웅장함에서 Wit Xieng Thong은 라오스 종교 예술과 건축의 놀라운 상징으로 남아 있으며 루앙프라방 방문은 그 고요한 구역에 발을 들여놓지 않고는 참으로 불완전할 것입니다. 

 

루앙프라방의 덜 알려진 사원 탐험

 

루앙프라방은 웅장하고 역사적으로 중요한 사원으로 유명하지만 잘 알려지지 않은 덜 알려진 사원은 독특한 매력을 지니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 1512년까지 거슬러 올라가는 도시에서 가장 오래된 운영 사원인 Wat Visounnarath를 살펴보면 독특한 '수박'모양의 사리탑인 That Makmo는 다른 사원과 차별화되며 라오스 건축의 진화를 엿볼 수 있습니다. 또 다른 보석은 왓 세네 수크 하람 또는 "100,000개의 보물 사원"으로 라오스의 태양 아래 반짝이는 멋진 황금색 외관으로 유명합니다. 작은 크기에도 불구하고 Wat Pa Huak은 19세기 동안 라오스의 역사와 문화에 대한 귀중한 통찰력을 제공하는 잘 보존된 벽화로 유명합니다. 한때 왕족이 대관식을 치르기 전의 휴양지였던 왓 롱쿤(Wat Long Khoun)과 타이 루에(Tai Lue)와 크메르 건축의 영향이 혼합된 것으로 유명한 왓 팍 칸(Wat Pak Khan)과 같이 이들 사원과 덜 자주 방문하는 다른 사원은 그 조용함이 흥미롭습니다. 그들은 Luang Prabang의 영적 풍경을 풍요롭게 할 뿐만 아니라 여행자에게 도시의 종교 및 건축 태피스트리에 대한 보다 친밀하고 미묘한 경험을 제공합니다.